광주 일곡 자연마을

모던한정식 "미진"






일곡자연마을 데이지 뒷편에 위치한

삼대째 이어온 한정식집  미진





서울식 한정식이라 기대가 된다. 






광주에서 유행하고 있는 퓨전 한식당에 질렸던 차에

우리동네 일곡에 한식당이 오픈한다는 소식은 정말 반가웠다. 






카운터도 운치있게 꾸며놓았다. 




항상 예약을 하고 오는게 좋다고 한다. 



내부는 널찍하니 모임이나 행사하기도 좋을 듯



안쪽으로도 넓은 자리가 많다. 





주방은 밖에서도 보이도록 위치해있고

내부 조리 공간을 보여줌으로 신뢰도가 높다. 






내가 주문한것은 15000원 

제일 처음 샐러드가 나오고 잡채가 나온다. 



그리고 탕평채가 나오고 




맛있게 구워진 빈대떡이 나왔다. 




막걸리랑 같이 먹으니 찰떡궁합!!





메인 디쉬인 맥적구이!!!





사진으로 보니 또 먹고 싶어진다. 





파무침이랑 같이 먹으니 더욱 맛남!!





그리고 정성스레 만든

돌솥밥이 등장!





고들고들 윤기가 흐르는 밥이다. 

누룽지 만들어 먹으니 정말 맛있었다. 






반찬들도 정갈하며 깔끔한 맛이다. 

제대로 된 집밥을 오랜만에 먹은 듯하다. 





후식으로는 

직접 만든 식혜가 나온다. 


밥풀이 살아있는 새콤깔끔한 맛!




즉석에서 손으로 빚은 인절미가 부드럽고 쫄깃하다. 

안에 든 앙꼬도 다양해 먹는 재미가 있다. 


퓨전한식당이 질리신다면 꼭 들러보길..





현재는 더 다양한 가격대의 요리 코스가 준비 되어 있다고 하니

골라먹는 재미가 있을 듯하다. 





내가 먹은 코스는 15,000원이

마지막 주문은 밤 8시 30분까지이며 

예약은 필수!!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생활연구소 루반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광주 궁전제과 고베롤





궁전제과에서 오랜만에 신작이 나왔다. 


(사실 나온지는 꽤 된 듯하지만..;;)




이름은 고베롤


딱 봐도 도지마롤이 떠오른다. 





미투 제품이지만 뭐 어떤가!





포장이 고급지다. 


가볍게 선물용으로 적당한듯하다. 








포장을 까면 이렇게 꽉 차있는 고베롤





궁전제과가 벌써 43년이나 되었구나






폭신폭신하고 촉촉한 본체가 나왔다. 






난 사실 롤케잌을 좋아하지 않는데

이건 정말 맛있다. 


(도지마롤을 먹어보진 않아서 비교는 못하지만...)


그럼 광주 놀러오시는 분들은 꼭 고베롤 드셔보시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생활연구소 루반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alt418.tistory.com BlogIcon +소금+ 2016.04.18 21:3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 여기가 유명하군요~ 나중에 가면 꼭 들러야겠어요~ 저도 롤케잌을 그리 좋아하진 않는데 요새 삼립에서 나온 실키롤케잌에 빠져있거든요~ㅋㅋ 이거 보니 꼭 먹어보고 싶어요~ㅎㅎ

    • Favicon of http://rurbanlife.com BlogIcon 금선 2016.04.21 12:0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이거 맛있어요! ㅋㅋㅋ
      오리지날 도지마롤은 안먹어봤지만..ㅠㅠ
      광주오면 꼭 드셔보세요~
      삼립 실키롤도 먹어봐야겠군용!

  2. Favicon of http://fudd.kr BlogIcon 첼시♬ 2016.04.20 11:4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앗 이거였군요. ㅋㅋ 여기도 딸기가 들어가서 봄 느낌인데요? 시트가 폭신폭신해보여요! :D


미세스 브릿지 무화과 잼





무화과 잼을 좋아해서

가끔 인터넷으로 주문해 먹는 

미세스브릿지 무화과 프리저브이다.





병이 예뻐서

소이캔들이나 인테리어에 활용하기 좋다. 

 




빵에 발라 먹는 것도 좋지만

플레인 요구르트에 섞어 먹어도 맛있다.






과육이 슬라이스로 들어있어

씹는 맛도 좋다. 





쫀득쫀득한 식감에 반한 

미세스브릿지 무화과 프리저브...





다음 무화과가 날 때는

무화과 잼에 도전해 보고 싶다. 






잼 병은 

다 쓰고 나면 조미료통으로 

활용할 생각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생활연구소 루반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alt418.tistory.com BlogIcon +소금+ 2016.01.28 09:2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무화과 잼도 파는군요~~ 병이 정말 이뻐요~~ㅎ 저흰 무화과 나무를 심었는데 언제나 열릴지...ㅋㅋㅋ 나중에 열매가 많아지면 잼 만들어봐야겠어요~ㅎㅎ




오랜만에 서태후에 들렀다. 


일곡동에선 꽤 유명한 중국집이다.






해물이 푸짐하게 나온다.

국물도 꽤 시원하고 얼큰하다. 







밥까지 말아먹고 싶었으나

양이 많아서 자제를 했다. 





다음은 탕수육


탕수육의 크기가 작은것이 아니라

짬뽕그릇이 너무 큰것이다. ;;;






탕수육....부먹이라니..

아무리 오리지널이라고 해도 

부먹은 싫다.


재빨리 소스가 적게 묻은 것을 구출하고

많이 묻은 것부터 먹었다. ㅠㅠ


근처에 사신다면 한 번쯤은 먹어볼 만하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생활연구소 루반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1 2016.01.29 00:0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ㅇㅣ야 군침돌아요... 카메라 화질 최고네요!



[광주 일곡동 맛집]

정통 숯불구이

갈비 봉우리




오랜만에 오리지날 갈비집을 찾았다.





중앙이 솟은 우산모양의 

내부인테리어가 인상적이다.





좌석은 원형으로 빙둘러가며 배치되어있고

창가쪽은 연인들이 시사하기 좋을 것 같았다. 

가끔 환풍기가 말이 안듣는 좌석이 있으므로 확인할 것.



가격은 1인분에 11,000원 


기본적인 샐러드와 




소스가 나오고 




드디어 갈비 굽기 시작





불이 쎄므로 자주 타는지 확인해줘야한다. 

항상 주변을 지날 때 맛있는 고기 익는 향기가 

어디서 나는지 궁금했었는데 이곳이었다.





어렸을 때 진짜 숯불에 구워서 먹던 그맛.

왜 한 번도 안왔을까...

마트 바로 옆인데. 





밥도 찰지게 잘 나오고 

정말 맛있게 저녁 해결하고 돌아왔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생활연구소 루반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용봉동 뒷골목에 자리잡은 가향 횟집

둘은 붐비는 한식이나 레스토랑을 피해 횟집을 찾았다.

크리스마스에 누가 횟집에 오겠어? 후후...





각설하고 제일 먼저 낙지(?)죽이 나왔다. 




고소하면서도 짭조롬한 죽이 입맛을 돋구었다.




그리고 신선한 생굴과






꼬막이 나왔다. 반쯤 익힌 꼬막인데...

우리는 완숙을 좋아하는터라 많이 먹지 못했다. ㅠㅠ (초딩입맛)



재빨리 회부터 등장



이곳은 회가 나오고 나머지 요리가 나오는 형식이라고 한다.



도톰한 회를 보라...

씹는맛이 좋았다.

활어는 몇조각 없어서 아쉬웠다.



그리고 참치를 먹고 





갓잡은 낙지가 기어간다. ㅠㅠ




그리고 쫄깃하고 부드러운 소라..;ㅁ; 

하나 더 먹고 싶으다. 



요것은 멍게다.




우리가 홍어삼합을 못 먹어서 굴전과 멍게가 대신 나왓다.





그리고 나혼 백합조개...

시원하고 따뜻한 국물이 좋았다. 

역시 반쯤 익힌 조개라 야들야들하고 부드러웠다.




그리고 조기 한마리..

이모가 직접 저렇게 뼈를 발라준다. 

전문가의 솜씨! 



그리고 나온 요리는 오리고기와 차돌박이 불판 볶음.

뭔지 모르지만 맛있었다. 



드디어 기다리던 매운탕이 나왔다.



특이하게 대구가 들어가 있는 매운탕이었다.

얼큰하면서 시원한 국물이 일품이었다. 

바로 이걸 기다렸어..



마지막으로 우리는 밥과함께 매운탕으로

대식가다운 면모를 보이며 먹방을 끝냈다.

술에 취했는지 사진이 전부 기울어져서 보기 그렇지만 이해해주시길..



이렇게 크리스마스 이브를 횟집에서 마리언니와 함께 보냈다. 

원래는 해뜰날에 갈 예정이었는데 다양한 요리를 보여주겠다고 가향을 가게 되었다. 

건물이나 인테리어는 화려하진 않지만 또 가고 싶어지는 곳이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생활연구소 루반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 저녁 메뉴는 양념 돼지 갈비~

지난번 해피콜 후라이팬 세트를 홈쇼핑(ㅋㅋ)에서 지르고 

받은 해피콜후라이팬인덕션을 개봉합니다.





이런 신문물은 처음인지라 두근두근 하면서 개봉했어요.

IH후라이팬인 그릴용 해피콜후라이팬을 올려줍니다.





스위치 온을 하면 바로 220도로 데워집니다.(기본값인듯)

주변부는 뜨거워 지지도 않고 안전해 보여요. 





양념에 절인 돼지갈비를 준비했어요.





두툼하고 칼집이 들어가있어 

양념이 잘 배였습니다.





물론 빠질 수 없는 쌈야채와






취향대로 맥주도 한캔씩 준비했지요.







누가 인덕션 화력이 약하댔어..ㄷㄷㄷ;;


바로 익기 시작하는 고기






생각보다 빨리 익어서 놀랬어요. 


처음엔 220도로 익히다가 고기가 타는 바람에 

두번째는 140도로 낮춰서 구웠더니

적당히 익었어요. 





참! 해피콜 후라이팬은 눌러붙은 양념도 

한번에 닦여서 사용하기 편했습니다.


앞으로 인덕션 자주 애용해야겠어요. 

미리 요리해서 먹는것보다 구우면서 먹는 재미도 있으니까요. 


조만간 샤브샤브에 도전해 볼까봐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생활연구소 루반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 저녁은 광주 일곡동 맛집 

아궁이 화덕 숯불구이에서 저녁을 먹었습니다. 




약간은 허름한 입구를 지나면 

항상 붐비는 홀이 나옵니다. 





메뉴는 간단하게 두가지

돼지갈비와 매운양푼갈비찜입니다. 


우리는 2인분 3단계 조금매운맛을 시켰는데

매운것을 좋아하신다면 제일 매운맛에 도전해 보세요^^





조금만 기다리면 화덕에서 구운 돼지갈비를


이렇게 양푼이에 담아 내옵니다. 





담양식이라 미리 구이를 해서 나오므로


약한불에 끓이면서 바로 먹어도 됩니다. 


이렇게 통째로 들어가 있는 고기를 잘라줍니다. 





단맛과 매운맛이 잘 어우러지는 갈비찜!






이렇게 쌈채소에 싸서 마늘 하나 얹어 먹으면 그만이죠. 


어제 막걸리를 마시고 머리가 아파 소주는 못마셨지만

술안주로도 아주 좋아요. ^^




다 먹고 나서 양념볶음밥을 해주는데..(2천원 추가)

꼭 먹어보시길 추천합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생활연구소 루반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illnote.net BlogIcon 빌노트 2015.12.16 03:5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야심한 밤에 이거 보고 있으니 완전 미쳐버리겠네요 ㅠㅠ
    먹고 싶어라~~~!!!

    • Favicon of http://rurbanlife.com BlogIcon 금선 2015.12.16 08:1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간밤에 잠은 잘 주무셨나요? ㅎㅎ
      오랜만에 먹었더니 정말 맛나더라구요~
      기회가 되시면 꼭 드셔보세요. ^^






오랜만에 친구와 빈스키친에 갔다. 





항상 아기자기한 소품들로 친근함을 더해주는 

작은 파스타 가게..






점심시간엔 단품보다 런치세트를 시키면 

조금 더 저렴하게 피자와 파스타를 맛 볼 수 있다. 





먼저 모닝빵이 나오고...






4가지 치즈가 어우러진 화덕 피자가 나왔다.

치즈의 향긋함이 느껴진다. 






빵도 잘 구워서 바삭함과 고소함이 일품이다. 






파스타는 생면이라 쫄깃하고 탱탱하다. 







사진을 보고 있으니 또 배가 고파온다. ㅜㅜ





음식 문화의 거리로 지정된 일곡동 자연마을...

최근에 빈 가게들이 많고 다른 가게로 바꾸는 일이 잦은데

빈스키친은 오랫동안 자리를 지켜줬으면 좋겠다. 


추천해줄 만한 곳이 점점 줄어들어서 아쉬운 마음이크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생활연구소 루반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어젯밤에 내린 눈으로 나무는 눈꽃을 피웠다. 





따뜻한 차 한잔을 마시고





혼자 식사를 하러 데이지에 갔다. 




점심 메뉴에 알밥+돈까스 절반이 나오는 메뉴가 있다.



데이지의 돈가스는 겉은 바삭하고 속은 쫄깃한 것이 특징이다. 



혼자 열심히 비빔밥을 먹고 



후식으로 차를 마셨다. 

평소에는 차가 싱거워 안마셨는데

오늘은 조금 진하게 나와서 모두 마셨다.




식사를 마치자 또 눈이 내리기 시작했다.




광주에 오고나서 좋은점은 눈 구경을 많이 한다는 것이고

안 좋은 점은 춥다는 것이다. 




데이지더비스트로 / -

주소
광주 북구 일곡동 867-5번지
전화
062-576-0700
설명
평범한 돈까스는 가라!, 아시아 여러 나라의 음식들과 한국식 양식의 조화로 색다른 맛...
지도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생활연구소 루반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